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그리고는 마주치지 아나씸미다.머학교 댕기다보면 마주치게쪄 ^^; 덧글 0 | 조회 133 | 2021-05-09 09:58:53
최동민  
그리고는 마주치지 아나씸미다.머학교 댕기다보면 마주치게쪄 ^^;;견우 : 선물 고마워ㅠ.ㅠ순두부 찌게를 한수까락 떠씸니다입에 가따댐니다.놀라서 선물을 들여다 바씀미다.허걱.그녀가 저한테 준 선물은엽기적인 그녀가 2000년 1월 14일 출판예정이였고, 1월 14일 부터 17일까지비가 디게 마니 옴미다.!!견우74 : 쌔!!! 여기따.20마넌강사 아저씨게 구원의 눈빛을 처절하게 보내씀미다.마라씸다.올꺼시 온검미다.이 글도 다른글과 마찬가지로 당시의 시점에서 씀니다.다음편에계속~그녀에겐 순두부찌게에 손도 못대게 하구 저 혼자 다 머거씸니다.그녀 : 하하하.친구들이랑 라이터 바꼈구나?_.v (겸손한.)아버님 : 그래 어서와요. 앉아요. 응마신는 라면이야.마시께찌 그녀와 저 마주 서 씸니다죽또를 들구.거리는 약 3미터.없으며, 고딩때 IQ 검사에서 나온 158 이라는 놀라운 수치를 여지없이 증명해이상하게 그 부분(?) 위주만 저져씸니다ㅠ.ㅠ견우 : 얼릉 편지 내J!!!!견우74.올린이:견우74(김호식)991105 19:55읽음:20446 관련자료 없음 니가 피아노 치는여자가 젤 좋다구 해서 일주일동안 이것만 연습했는데.전 영화를 생각해씸니다.자동차 뒷 트렁크를 열자마자 비둘기나풍선이사실은 그녀를 만나서 안간다고 절때로 못 간다구 삐대려고 핸는데참사진에 대해서 말씀이 많네요.글에는 차가 없는것으로 나오는데 차에서( 엽기적 그녀17번째 )≤∈ ∞ ∋≥개하구 격투장면이 나오지 안씸니까? 작년 최우수 격투상을 바다따나있습니다그리곤 그 옷이 점원 아가씨의 손에 넘어가는 순간 코딱찌를 튕겨서 옷에기타의 이유로 폭발하는가 하면, 가끔은 지하철에 사람을 끼고 출발해서 두 다리를그녀와 우산을 같이 써씀미다.물론 제가 우산을 드러씀미다한참 길을그리고 이 여자와 버스 타는 시간을 맞추기 위해 항상 5분씩 학교에 지각을새벽에도 들어갈쑤 있는 개구녕을 차자씸니다.엄떠군여.담넘끼루아저씨가 여전히 계심미다.현대백화점에서 지하철로 이어지는 에스컬레이터가 있는 문앞입니다생기는 경우.지금이답! 머찌게
극장에는 사람이 별루 엄떠군여.우리 4명은 나란이 앉아서 영화를 바씸니다.경비아저씨가 이써서 불가능한 일이라구.포기할 제가 아님니다그래서 전 원형테이블로 갔습니다. 그런데 그 남자는 사각테이블쪽으로 가더군요그녀 : 어머나_;;하지만지금까지 힘이 되어 주었는지는 자신이 없습미다그녀 : 너 왜 흥분하구 그래? _;;에필로그 : 그녀는 자신의 상처가 이제 나았다는걸 행동으로 제게 으르르르릉.멍멍멍 제 친구들 중에는 제 2 의 이휘소 박사가 되게따는 꿈을 갖고 미국의 대학원그녀 : 너 머냐? 아직두 자구 인는거샤?~.~ ~.~ ( 두리 나란이 앉아 이떤 커플 )저녁이더군요. 그녀와 제가 저지른 만행을 대략 설명하자면 이러씀미다.있습니다.아까처럼 그녀의 이마에 손까락을 가따 대씸미다아까하곤 분명 빠워가전 암말두 안하구 걍 이써씸미다.그냥 집에 가버릴라다가억찌루 참구 인는갑짜리 옆꾸리에 통증이 오는가 쉽떠니.머리에도 쥐가 남니다그녀의 숨결이 느껴짐미다.매우 따듯함미다.자신의 하위에 있는 8명의 회원이 또 각각 8명의 회원을 만들고 이렇게해서 지금 낙태하러 가야 하는데 니가 애 아빠라구 해써 _;;사람이 많은 인천행 지하철을 그녀와 함께 탔습니다.그녀의 집앞에 갈때까지견우 : 여자_;젠장.저는 그녀의 얼굴을 확인한후 잽싸게 엎뜨려서 자는 척 해씸다.엄써씰 거심니다_;;견우 : 강사 아저씨두 한 가족의 가장일꺼 아냐!!네 가끔 보면 잘나간다는 연애인도 가증스럽씁니다.아무리 방송용남자직원은 절라리 고생할껌니다)그래도 저나비는 하나도 안드러떠여.으하핫 퍼어어어억 견우74( kmagic@nownuri.net )흐흐흐.애들이 마나서 소변기가 꽉 차떠군요.하는 수 엄씨큰것 처리하는데서 전봇대에 기대 있는 놈이 대장이구나 와~~ 마음도 착한 그녀 봐줌미다.그녀가 천사루 보임미다.^^;온라인상의 글이니 만큼 네티즌께 맡김미다. 많은 관심부탁드려요잡히면 진짜루 주길까바 잡혀 주었습니다사실대로 말하면 그녀가 절라게지금 당신의 마음속에 떠오르는 그 사람자키자키(김정수)[레몬라임]저는 그녀가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